2016년 9월 8일 목요일

포트폴리오 리뷰전 (무각사 문화관) - 2016 광주비엔날레

2016 광주비엔날레 외부전시장 중 한 곳인 무각사 문화관.

사실 난 처음 가봤는데... 옆에 '로터스 갤러리'도 있고, 템플스테이도 하는 듯..
광주비엔날레 전시장은 아래 사진에서 1층 오른편과 2층인데
2층은 건물 왼쪽에 별도로 있는 계단을 통해서 올라갈 수 있다.


무각사 문화관, 2016광주비엔날레 외부전시장

무각사 문화관, 2016광주비엔날레 외부전시장

'포트폴리오 리뷰전'은 광주비엔날레가 2012년부터 지역출신 청년 예술가들을 발굴하는 전시회인데, 올해에는 2명의 청년 예술가들의 작품이 본전시장에 전시되었다고 한다.

아래는 개인적으로 인상적이었던 몇 작품을 소개한다.


Marionette-eye - 박종영 作

Marionette-eye, 박종영 作

Marionette-  , 박종영 作

Marionette-ear, 박종영 作

Marionette-head 시리즈는 현대를 살아가는 우리들의 모습을 작품화한 것으로 얼굴 안면부는 미송으로 제작되어 현대인이 쓰고 있는 가면을 상징하고 있다. 작품의 눈은 관객의 움직임을 쫓아 움직인다. 둘 이상의 관객이 나타나게 되면 작품은 관객을 평가하여 강한 신호를 보이는 관객을 따라 움직이게 된다. 이는 권력의 크기를 비교하여 더 큰 권력자를 추종하고 약한 자는 무시당하는 현실을 이야기한다. (출처: '광주비엔날레 포트폴리오 리뷰전' 리플렛)

관객이 앞에 서 있으면 갑자기 눈이 움직이고, 다가가면 코가 움직이고, 바람을 불어넣으면 귀가 펄럭이는 목각인형(마리오네트)를 지배할 수 있으나 아이러니하게도 우리를 닮은 인형으로부터 자아를 상실한 자신의 모습을 발견하도록 작품을 만들었다고 한다.


When i met him - 김명우 作

When i met him, 김명우 作

작업중인 김명우 작가

When i met him 작품설명
정사각형의 좌대에 단색 모래를 손으로 모래를 뿌린다. 모래를 활용하여 그려진 QR code는 조형적 언어로 재해석된 아날로그식 미디어매체이며 비교적 최신의 미디어 매체 중 하나인 신형의 바코드로 전자적 메카니즘이 제거된 영상언어를 뜻한다. 또한 링크된 영상내용에서 희화화하여 표현하는 '시간의 간극'과 '시간의 흔적'이라는 점을 상징화 한다. 연결된 영상에서는 90년대 초 VHS 테이프 형식의 영상이 재생되고 2명의 퍼포머가 문답을 주고받는 영상이 재생된다. 전체적으로 영어강좌를 표방한 이 Fake 강의는 강좌형식의 담화로 대화를 주고받는 2명의 퍼포머가 현대매체에 대한 영어표현에 대해 담화를 나누고 미디어 매체의 '시간의 간극'에 대한 이야기를 나눈다. (출처: '광주비엔날레 포트폴리오 리뷰전' 리플렛)


빈 방 - 조현택 作

빈 방, 조현택 作

빈 방, 조현택 作

'빈 방'은 2014년 이후 현재까지 진행중인 작업으로 전남 나주, 함평, 광주 등 도시재생과 산업화 용지 구축을 위하여 철거가 예정된 빈집의 방들을 카메라 옵스큐라 장치로 만들어 창 박, 마당의 모습을 방 안에 비추어 촬영한 사진 연작이다. 작업 초반에는 사진이라는 매체의 근원에 심취하였고, 차츰 용도폐기되어진 빈 방의 유기체적 지점에 공감하게 되면서 끝이 예견된 방들의 영정사진을 찍어주고 싶다는 생각으로 작업에 임하면서 실재와 환영, 어둠과 빛, 삶과 죽음의 시간이 꿈처럼 어우러지는 판타지를 시각화하는데 집중하게 되었다. 이번 전시에서 나는 어두운 방에 찾아 들었던 마당의 빛을 재현하고 싶어서 사진 작품들을 영상으로 시연하려고 한다. 어두운 방에서 촬영을 마치고 나와 밝은 빛을 마주할 때의 눈부신 생경함과 꿈에서 깬듯한 먹먹한 어지러움의 경험 또한 나누고 싶다.


* 읽을거리1

[포트폴리오 리뷰전 작가 9명]
김도경(광주출신, Slade School of Fine Art in University Collage London MFA 졸업)
문유미(광주 출신, 성균관대학교 공연예술학 석사)
박종영(여수 출신, 홍익대학교 일반대학원 조소과 석사과정 졸업)
이조흠(광주 출신, 조선대학교 미술대학 서양화과 졸업)
김명우(광주출신, 국민대학교 미술학과 입체미술전공 박사과정)
김성결(여수출신, 조선대학교 일반대학원 미술학과 석사수료)
이인성(해남 출신, 조선대학교 대학원 순수미술 박사과정)
조현택(나주 출신, 조선대학교 대학원 미학?미술사학과)
미스엠마

[본전시 작가 2인]
김용철(여수출신, 현 국립 슈투트가르트조형예술대학 디플롬 과정 및 작업 활동 중)
설박(나주 출신, 전남대학교 예술대학 미술학과 한국화전공 졸업)


* 읽을거리2

‘2016 광주비엔날레 포트폴리오 리뷰프로그램’ 공모 결과 치열한 경쟁을 뚫고 12명의 청년 작가들이 선정됐다. 재단 측은 청년 작가 발굴 차원에서 특별전을 개최하고, 최종 선발된 2명에게는 광주비엔날레 본전시에 참여하는 기회를 제공할 방침이다.

(재)광주비엔날레(대표이사 박양우)는 ‘2016광주비엔날레 포트폴리오 리뷰프로그램’ 참여작가로 12명을 선정해 발표했다.

(재)광주비엔날레는 지역 신진 작가 발굴 차원에서 지난 2012년부터 ‘광주비엔날레 포트폴리오 공모’를 진행했으며, 올해에는 ‘광주비엔날레 포트폴리오 리뷰프로그램’으로 명칭을 변경하고 다양한 커리큘럼을 도입해 실질적인 창작 활동 지원에 나섰다.

지난 5월 2일부터 20일까지 만40세 이하 광주·전남 출신이거나 지역을 기반으로 활동하는 작가 대상으로 ‘광주비엔날레 포트폴리오 리뷰프로그램’ 공모를 진행할 결과 광주?전남 청년 작가 53명이 응모한 것으로 집계됐다.

1차 심사를 거쳐 김도경(광주출신, Slade School of Fine Art in University Collage London MFA 졸업), 김명우(광주출신, 국민대학교 미술학과 입체미술전공 박사과정), 김성결(여수출신, 조선대학교 일반대학원 미술학과 석사수료), 김용철(여수출신, 현 국립 슈투트가르트조형예술대학 디플롬 과정 및 작업 활동 중), 문유미(광주 출신, 성균관대학교 공연예술학 석사), 설박(나주 출신, 전남대학교 예술대학 미술학과 한국화전공 졸업), 박종영(여수 출신, 홍익대학교 일반대학원 조소과 석사과정 졸업), 유목연(순천 거주, 중앙대학교 일반대학원 사진학 MFA), 이세현(곡성 출신, 동신대학교 사진영상과), 이인성(해남 출신, 조선대학교 대학원 순수미술 박사과정), 이조흠(광주 출신, 조선대학교 미술대학 서양화과 졸업), 조현택(나주 출신, 조선대학교 대학원 미학?미술사학과) 씨 등 12명의 작가가 합격자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1차 심사위원들은 지원한 젊은 작가들의 작품 수준이 높아 20여 년 동안 광주비엔날레를 보고 자란 ‘광주비엔날레 키즈’들의 활약을 실감했으며, 이들의 예술적 고민과 사회 및 현실에 대한 다양한 접근이 고무적이라고 평했다. 이와 함께 투철한 작가 정신과 작업에 대한 향후 활동에 대한 기대감을 보였다.

선정 기준으로는 청년 세대다운 실험성과 독자적인 작가관을 비롯해 올해 광주비엔날레 주제와의 연관성인 매개적 관점을 지닌 작가를 우선 선발했다.

‘광주비엔날레 포트폴리오 리뷰프로그램’ 1차를 통과한 12명 중에서 예술감독의 2차 심사를 거쳐 본전시에 참여할 최종 2명이 이르면 이달 께 확정될 예정이다.

특히 ‘2016광주비엔날레 포트폴리오 리뷰프로그램’은 특별전 형태의 전시가 별도로 마련돼 눈길을 끈다. 광주비엔날레 전시 기간인 9월 2일부터 11월 6일까지 광주 서구 무각사 문화관에서 10명의 젊은 작가들을 만날 수 있는 특별전이 개최된다.

이와 함께 스튜디오 비평, 아티스트 토크, 큐레이터와의 만남 등의 연계 프로그램이 진행되면서 작품과 작가에 대한 심도 있는 논의 및 비평 기회를 제공할 방침이다.

한편 2016광주비엔날레는 ‘제8기후대(예술은 무엇을 하는가?)(THE EIGHTH CLIMATE(WHAT DOES ART DO?))’를 주제로 오는 9월 2일부터 11월 6일까지 66일 간 광주비엔날레 전시관과 국립아시아문화전당, 의재미술관, 무등현대미술관, 우제길미술관, 5·18민주화운동기록관 등지에서 37개국 99작가(121명)가 참여한 가운데 개최된다.


(문의) 광주비엔날레 전시팀 (062)608-4209

(출처: 광주비엔날레, http://gwangjubiennale.org/www/view/news/news_view.asp?idx=9437&pageNo=3&searchKeyword=&searchText= )

댓글 없음:

댓글 쓰기